최종편집 : 2020.10.28(수) 357호

 

 

 

 

삼학동 남군산교회, 이웃 섬김 "뜨거워"

  
2020-09-22 18:35:42

 

추석맞이 ‘사랑의 장보기’ 행사 수년째 이어져...

 




삼학동 소재 남군산교회(담임 이신사목사)가 22일부터 오는 24일까지 3일간 추석명절을 맞아 관내 소외된 저소득층 150여명을 대상으로 대형마트에서 ‘사랑의 장보기’를 진행하고 있다.

‘사랑의 장보기’ 행사는 남군산교회가 추석을 맞아 더 외로운 이웃들에게 넉넉하고 풍성한 선물을 하며 사랑을 나누는 수년째 이어져오는 후원사업이다.

관내 저소득층 150여명을 선정해 1인당 10만원의 상품권을 제공, 대형마트에서 필요한 생필품을 직접 구입하며 즐거운 시간을 나누는 행사다.

또한 군산지역의 그룹홈 및 지역아동센터등 시설아동 180여명에게도 1인당 5만원씩 후원해 개별적으로 추석맞이 생필품을 구입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올해 코로나19로 밀집도를 낮추기 위해 하룻동안 진행했던 행사를 3일에 걸쳐 인원을 분산해 진행했다.
 
또 입장 전 발열체크 및 손소독, 마스크 착용 등 철저한 방역으로 행사에 참여한 지역주민들의 바이러스 감염예방에도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이번 행사를 주최한 이신사 목사는 “추석을 맞아 소외되거나 거동이 불편한 저소득층 주민들이 필요한 생필품을 구매함으로써 풍성한 명절을 맞는데 작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안현종 삼학동장은 “남군산교회의 꾸준히 이어지는 사랑실천에 깊은 감사를 드리며 이웃을 사랑하는 따뜻한 지역공동체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정희 기자
군산시민신문 (copyright)


 -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별명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인사말 ㅣ오시는 길 ㅣ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신문구독신청 ㅣ 광고문의  ㅣ 기사제보 ㅣ 독자기고 ㅣ 이메일자동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