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07(화) 341호

 

 

 

 

신영대 의원 “새만금사업 강력 추진 앞장”

  
2020-06-29 12:23:51

 

‘국가균형발전법·’ ‘새만금특별법’ 개정안 대표 발의

 

국가균형발전 시책에 새만금 우선 고려, 지자체 의견 수렴 근거 마련 골자

지지부진했던 새만금사업 추진에 탄력을 가하기 위한 법안이 발의됐다.

더불어민주당 신영대 의원은 21대 국회에서의 1호 법안이자 새만금사업 성공을 위한 입법의 일환으로 ‘국가균형발전 특별법’과 ‘새만금사업 추진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에 대한 두 건의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새만금사업은 국토의 효율적 활용을 위한 정부 주도의 대형 국책사업이자 대표적인 국가균형발전사업이지만 지난 30년 가까이 추진에 지지부진한 모습을 보여 왔다.

이에 신의원은 새만금지역을 정부의 특수한 지원 조치가 필요한 특수상황지역에 포함하는 한편 국가균형발전법에 따른 시책을 추진할 때 법률에 따른 성장촉진지역, 특수상황지역, 농산어촌,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을 우선 고려하도록 하는 내용의 국가균형발전법 개정안과 새만금 기본계획을 수립·변경할 때에 관할 기초자치단체장과의 협의 결과를 반영하도록 하는 내용의 새만금특별법 개정안을 발의했다.

지역간 불균형 해소를 위한 시책들이 추진되고 있지만 정작 새만금 등 신규 조성지역은 기존 인프라와의 접근성이 낮다는 이유로 사업대상지 선정 등에서 소외돼 온 상황에서 우선 반영을 위한 명문 규정의 필요성이 제기돼 왔다.

또한 새만금 사업지역은 군산시, 김제시, 부안시 등 여러 지방자치단체 관할에 걸쳐 있음에도 현행법은 각 기초자치단체의 의견을 수렴하는 절차를 두고 있지 않아 지역민의 의견이 반영되지 못하고 각 지역 간의 갈등과 분쟁마저 초래하는 실정이다.

따라서 지역의 의견을 수렴하고 새만금을 우선 고려하도록 하는 해당 법안이 통과되면 공공기관 지방이전, 혁신도시 지정 및 활성화 등 국가균형발전법에 따른 시책 추진 및 사업대상지 선정에서 새만금 지역이 우위를 차지하며 사업 추진에도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신영대 의원은 “새만금의 성공을 위해 기존 방식에서 벗어나 강력한 추진과 지원이 필요하다”면서 “국가균형발전의 대표사업으로서 새만금의 성공적인 개발을 위해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정희 기자
군산시민신문 (copyright)


 -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별명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인사말 ㅣ오시는 길 ㅣ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신문구독신청 ㅣ 광고문의  ㅣ 기사제보 ㅣ 독자기고 ㅣ 이메일자동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