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5.29(금) 338호

 

 

 

 

농업기술센터, 선도농가에 벼 직진자율주행 이앙 첫 시도

  
2020-05-21 15:49:28

 

직진자율주행으로 1인 모내기 시대 진입 !

 



군산시농업기술센터는 스마트농업 시대에 맞는 직진자율주행 이앙기를 활용한 모내기를  선보여 화제를 모으고 있다.

21일 군산시 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이날 김경규 농촌진흥청장을 비롯해 농업기술센터 관계자, 지역농업인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군산시 대야면 광교리 일원 권철오 선도농가 논에서 직진자율주행 이앙 시연회가 개최됐다.

시연회는 직진자율주행 이앙기를 개발한 대농공업 농기계 전문가의 시범교육과 안전한 조종방법, 이앙시 주의사항 등의 소개로 자율주행 이앙의 편리함을 직접 느껴볼 수 있도록 진행됐다.

이번에 선보인 자율주행 직진형 이앙기(대동농기계 DRP60)는 이앙을 시작할 때 최초 1회 직진 자동 레버를 조작해 간편하게 직진 자동 구간을 등록하면 해당 구간 내에서 이앙기가 자동 직진해 작업자는 별다른 조작 없이 모를 심을 수 있는 제품이다.

기존에 모판 운반자 1인과 이앙기 운전자 1인, 2인 1조로 이뤄지던 이앙기 조작을 무인자율주행 이앙기는 운전자가 최소 운전을 하면서 모판을 운반 할 수 있어 1인 이앙 작업이 가능함으로써 보조 작업자 확보의 어려움을 덜고 인건비 등의 영농비용을 줄일 수 있다.

이날 직진자율 이앙기를 직접 시운전한 권철오(54)씨는 “전북농업기술원에서 개발한 신품종 쌀 십리향(전북10호)을 드문모 심기로 평당 50주씩 이앙했다”며 “육묘도 절약하고 직진자율주행 이앙으로 혼자서 편리하게 모내기를 마쳤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미정 기술보급과 과장은 “직진자율주행 이앙기와 같은 스마트 농기계가 농촌의 인력 수급과 고령화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강력한 수단이 될 수 있다”며 “스마트 팜과 접목한 스마트 농기계 보급을 통해 농업의 4차산업혁명 전환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정희 기자
군산시민신문 (copyright)


 -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별명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인사말 ㅣ오시는 길 ㅣ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신문구독신청 ㅣ 광고문의  ㅣ 기사제보 ㅣ 독자기고 ㅣ 이메일자동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