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09(월) 318호

 

 

 

 

“내초마을, 네이버데이터센터 환영합니다”

  
2019-08-13 18:28:19

 

市·새만금개발청, 네이버데이터센터 유치 주민설명회 개최

 


군산시는 새만금개발청과 공동으로 지난 12일 새만금 산업단지 인근에 위치한 내초 마을 주민을 대상으로 네이버 데이터센터 유치 관련 설명회를 가졌다.

이번 설명회는 네이버 데이터센터가 용인에서 주민 반대로 좌절된만큼, 주민들과의 대화를 통해 데이터센터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주민의견을 수렴하고자 추진됐다. 

전북연구원 김시백 박사는 새만금 데이터센터의 기대효과를 설명하면서, “해외에서는 데이터센터의 유치로 지역의 산업구조가 IT 중심으로 개편되어 고급일자리가 많이 창출되기도 했다”고 설명했다.

주민들은 용인 주민들이 데이터센터 입지를 반대한 것은 전자파, 냉각수 처리 등으로 인체와 환경에 해로운 것이 있어서 그런 것이 아니겠느냐며 의구심을 드러내기도 했지만 데이터센터의 전자파 측정치, KT 목동 데이터센터 및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데이터센터 캠퍼스의 사례 등의 설명을 듣고 문제가 없음을 수긍했다.

설명회에 참가한 김정우 내초마을 개발위원장은 “설명회를 통해 데이터센터 산업이 중요하다는 것을 많이 이해하게 됐다. 요즘처럼 어려운 군산 경제에 글로벌 기업 네이버의 데이터센터가 새만금으로 와서 지역경제를 발전시키고 청년들의 일자리가 더 생겨나면 좋겠다”며 “내초마을 주민들은 네이버를 적극 환영하니 걱정말고 오시라”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데이터센터가 들어서면 청년 일자리 창출과 지역 경제 활성화는 물론 4차 산업혁명과 연계한 정보기술(IT) 관련 기업 유치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네이버 데이터센터 유치를 위해서 군산시는 물론 새만금개발청, 전북도와 함께 협력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문경미 기자(goodmkm@naver.com)
군산시민신문 (copyright)


 -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별명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인사말 ㅣ오시는 길 ㅣ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신문구독신청 ㅣ 광고문의  ㅣ 기사제보 ㅣ 독자기고 ㅣ 이메일자동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