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04.22(월) 289호

 

 

 

 

농촌주택개량사업 "최대 2억까지 대출"

  
2019-02-08 10:04:32

 

취득세 감면 대상 일부 완화 개정

 

연면적 150제곱미터로 늘어

군산시는 농촌주택 개량・신축에 소요되는 비용을 저금리로 지원하는 ‘2019년 농촌주택개량사업’을 추진한다.

농촌주택개량사업은 농촌지역의 주민과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경우 연면적 150제곱미터 이하 규모의 노후・불량주택을 개량하거나 신축하는 경우에 농협을 통해 저금리로 융자해 주는 사업이다.

사업물량은 총 60동으로, 융자금액은 주택건축 사업실적 확인서 금액 범위 내에서 대출기관의 신용 및 담보 평가를 거쳐 연 2%의 고정 또는 변동금리로 최대 2억까지 대출 받을 수 있다.

올해는 취득세 감면 대상이 일부 완화 개정돼 면제대상이 연면적 100제곱미터에서 150제곱미터로 늘어나 보다 넓고 쾌적한 거주환경이 마련됐으며, 취득세 전부 감면 및 지적측량 수수료 30% 감면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이기만 주택행정과장은 “이번 사업으로 농촌의 환경을 개선해 귀농・귀촌 및 퇴직 후 전원생활을 원하는 도시민의 유입을 촉진시켜 낙후된 농촌 주거생활공간의 격을 높여 주거복지가 향상되는 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문경미 기자(goodmkm@naver.com)
군산시민신문 (copyright)


 -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별명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인사말 ㅣ오시는 길 ㅣ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신문구독신청 ㅣ 광고문의  ㅣ 기사제보 ㅣ 독자기고 ㅣ 이메일자동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