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3.06(토) 375호

 

 

 

 

군산 십이동파도(島) 인근에서 부선(바지선) 전복 선박 발생

  
2021-01-31 01:45:30

 

 

 군산 십이동파도 인근 해상에서 부선(艀船) 1척이 전복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69살 A씨가 바다에서 실종되면서 해경이 수색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군산해양경찰서는 30일 오후 4시께 전북 군산시 옥도면 십이동파도(島) 남서쪽 9.6㎞ 해상에서 2,604t급 부선(무동력선, 바지 barge) 1척이 전복돼 구조작업을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사고를 당한 선박은 예인선(曳引船, 다른 배를 끌고 가는 배)이 부선(艀船, 다른 배에 끌려가는 배)을 끌고 가는 형식으로 운항되는 선박들로, 전복된 선박은 끌려가던 부선으로 확인되었으며, 예인선 선장 B씨(65)가 무전을 통해 해경에 신고했다.

이 선박들은 지난 27일 오전 5시30분께 전남 광양항을 출발해 당진으로 향하고 있었으며, 시멘트원료(슬러그) 등 6,490t이 실려 있던 것으로 확인됐다.

전복 선박에는 69살 A씨가 타고 있었는데, 선박이 전복되면서 A씨도 함께 실종돼 해경은 경비함정 5척과 항공기 3대를 동원하고 해군(軍) 항공기와 함정, 민간어선 등을 동원해 수색작업을 벌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현지 기상은 바람이 초속 4~6m 불고 파도는 0.5m, 수온은 8도로 확인됐다.

한편, 현재 전복된 선박은 배 바닥이 완전히 보일 정도로 뒤집혀진 상태에서 오른쪽으로 10도 정도 기운 것으로 확인됐으며, 해경은 실종자 발견할 때까지 야간 수색작업을 계속 벌일 방침이다.

문윤규 기자
군산시민신문 (copyright)


 -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별명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인사말 ㅣ오시는 길 ㅣ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신문구독신청 ㅣ 광고문의  ㅣ 기사제보 ㅣ 독자기고 ㅣ 이메일자동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