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0.23(금) 351호

 

 

 

 

군산의료원장에 김경숙 (前)전주시보건소장 내정

  
2020-10-16 10:31:43

 

전주보건소장 역임 시 탁월한 조직관리 능력 인정

 

보다 나은 지역거점 공공병원으로 성장시킬 적임자

 전라북도는 군산의료원 원장추천위원회의 추천을 받아 병·의원 근무 경험이 풍부하고 일선 보건행정기관의 수장으로서 탁월한 조직관리 능력을 인정받은 김경숙(여. 59세) 前. 전주시보건소장을 원장으로 내정한다고 밝혔다.


김경숙 군산의료원장 내정자

 내정 배경은 오랜 기간 의료기관을 운영한 경험과 11년 8개월 동안 전주시보건소장을 역임하면서 지역자원과 연계한 우수사업을 발굴한 성과가 있고 조직의 화합과 발전을 위해 관리자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한 점이 높이 평가됐다.

 향후 군산의료원을 보다 나은 공공보건의료와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지역거점 공공병원으로 성장시킬 의지가 확고하고 풍부한 행정경험을 바탕으로 의료원의 책임자로서 합리적인 경영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판단 선정됐다.

 또한 2008년 신종플루, 2015년 메르스 환자 발생시 보건소장으로  현장에서 감염병 대응을 직접 지휘한 경험을 토대로 코로나19 전담병원인 군산의료원이 감염병 환자를 치료하면서 안전한 의료 환경 조성과 병상을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적임자로 보여진다.

 도는 전임 김영진 군산의료원장이 개인적인 사유로 8월말 사직함에 따라「지방의료원 설립 및 운영에 관한 법률」에 따라 지난 9월 ‘군산의료원 원장추천위원회(7명)’를 구성했으며 지난 12일 제2차 회의에서 후보자를 심사, 2명을 결정하여 임명권자에게 추천한 바 있다.

 이번에 내정된 김경숙 원장 후보자는“전라북도 산하기관 등의 장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 실시 협약”에 따라 도의회의 인사청문을 거친 후 임명하게 되며, 임기는 임명된 날로부터 3년간이다.

 한편 김경숙 내정자는 전북대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전북대 의과대학원 석박사와 마취통증의학과 전문의를 취득했으며, 전주영동병원 마취과장과 전주 동아의원 원장을 거쳐 전주보건소장을 엮임했다.

/ 문윤규 기자(ygm2345@naver.com)
군산시민신문 (copyright)


 -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별명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인사말 ㅣ오시는 길 ㅣ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신문구독신청 ㅣ 광고문의  ㅣ 기사제보 ㅣ 독자기고 ㅣ 이메일자동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