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3(금) 319호

 

 

 

 

도내 온열질환 추정사망자 발생

  
2019-08-06 09:32:38

 

본격 무더위 시작, 8월 온열질환 주의하세요!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되며 온열질환에 대한 주의가 요구된다.

군산시 보건소에 따르면 현재 폭염주의보가 발효 중으로 지난 4일 도내 온열질환 추정사망자가 처음으로 발생했다.

이에 보건소는 폭염대비 안전수칙을 준수해 건강관리에 각별한 주의를 할 것을 강조했다.

시에서는 지난 5월 20일부터 현재까지 ‘온열질환 응급실 감시체계’를 운영한 결과 6일 기준 온열질환자는 총 5명이며, 열경련 3명, 열탈진 1명, 열사명 1명으로 연령대는 각각 20대, 30대, 40대, 50대, 80대였고, 이 중 사망자는 없었다.

온열질환 사례는 실외 작업장, 논·밭뿐만 아니라 냉방장치가 없는 실내 작업장에서도 발생한 것으로 보고되고 있어, 각 작업현장에서 온열질환 예방을 위해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또한 더위가 심해질수록 스스로 대처가 어려운 노약자가 별다른 조치 없이 집에서 더위를 참다가 열사병에 노출되는 경우가 많아, 노약자 등 폭염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보건인력 40여명이 직접 방문해 무더위 쉼터 안내 및 안전수칙을 교육·홍보하고, 폭염대비 안전수칙 소책자를 배포하는 등 적극적인 예방활동을 펼치고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어린이나 노약자는 더위에 더 취약하므로,  본인은 물론 보호자와 주변인의 각별한 관심이 필요하다”며 “특히 고령의 농작업자는 무더위에 작업하는 경우 위험할 수 있음을 인지하여 무더위 시 작업을 자제하고 무리하지 않도록 당부한다”고 말했다.

한편, 무더위 쉼터는 국민재난안전포탈(http://safekorea.go.kr)>재난현황>지역상황>무더위쉼터 또는 안전 디딤돌 앱>시설정보>무더위쉼터 조회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문경미 기자(goodmkm@naver.com)
군산시민신문 (copyright)


 -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별명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인사말 ㅣ오시는 길 ㅣ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신문구독신청 ㅣ 광고문의  ㅣ 기사제보 ㅣ 독자기고 ㅣ 이메일자동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