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04.22(월) 289호

 

 

 

 

2019 군산새만금국제마라톤대회 '대성황'

  
2019-04-15 09:27:16

 

엘리트 부문 케냐 로버트 쾀바이씨 2시간 10분 59초로 1위 차지

 

마스터스 부문 남 로버트 쾀바이, 여 제로티치 레아 각 1위


풀코스부문 1위 로버트 쾀바이가 결승선을 넘고 있다.


(가운데)1위를 차지한 로버트 쾀바이


2019 군산새만금국제마라톤대회 수상 선수들


강임준 군산시장이 하이파이브를 하며 참가 시민들을 격려하고 있다.

2019 군산새만금국제마라톤대회가 지난 14일 군산시 일원에서 1만1천여 명의 선수들이 참가한 가운데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이번 대회 역시 선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공무원과 자원봉사자, 시민이 삼위일체가 되어 최적화된 코스관리와 쾌적하고 깨끗한 도심환경조성, 그리고 행사전반에 걸친 완벽하고 깔끔한 진행으로 모두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스포츠 축제의 장(場)이 됐다는 평가다.

특히 대회 당일은 최적의 온도와 만개한 벚꽃이 달리는 선수들에게 최상의 코스 컨디션을 제공해 주며 성공적인 대회를 이끌어내는데 큰 역할을 했다.

이번 대회 결과 케냐에서 온 로버트 쾀바이 선수가 2시간 10분 59초의 기록으로 엘리트 부문의 첫 테이프를 끊었으며, 국내 선수 중에는 남자부 경기도청 소속 김영진선수가 2시간 14분 21초, 여자부 논산시청 소속 이수민 선수가 2시간 35분 09초로 각각 남녀 우승을 차지했다.

남자 단체부문에서 군산시청 소속 선수 도현국(2:18:26), 백동현(2:19;14), 김무연(2:21:41)이 종합기록 6:59:21로 우승을 차지했다.

아울러 하프 10km, 5km 코스의 마라톤에 참여한 9,800여 명의 동호인들은 경쟁보다 마라톤 자체를 즐기는 축제분위기를 연출하며 마라톤이 누구나 쉽게 접할 수 있는 생활체육으로 정착되어가고 있음을 보여주었다.

또한 이번 대회는 TV생중계를 통해 서해안 중심도시로 발전하는 군산시의 생생한 모습을 전국에 알리는 효과를 거뒀을 뿐만 아니라,  선수들과 가족, 대회관계자 등 많은 관광객이 군산에 머물러 주요 관광지를 돌아보고 특산물을 구입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했다.

시 관계자는 “교통통제로 인해 불편을 겪었음에도 불구하고 성숙한 시민의식으로 질서를 유지해 준 군산시민들에게 감사드린다”며“앞으로도 세계적인 마라토너들이 앞 다투어 참가하는 국제마라톤대회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 기록>

◆풀코스
◇1위 로버트 쾀바이(케냐) 2:10:59
◇2위 멘지수 게자하임(에티오피아) 2:11:35
◇3위 이스마엘 무하메다민(에티오피아) 2:11:46

◆국내부(남자)
◇1위 김영진(경기도청) 2:14:21
◇2위 도현국(군산시청) 2:18:26
◇3위 조세호(이천시청) 2:18:43

◆국내부(여자)

◇1위 이수민(논산시청) 2:35:09
◇2위 박호선(경기도청) 2:38:22
◇3위 김선애(SH서울주택도시공사) 2:41:49

/김철 기자(kc-4360@naver.com)
군산시민신문 (copyright)


 -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별명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인사말 ㅣ오시는 길 ㅣ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신문구독신청 ㅣ 광고문의  ㅣ 기사제보 ㅣ 독자기고 ㅣ 이메일자동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