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0.23(수) 312호

 

 

 

 

市의회, 아프리카 돼지열병 거점소독 초소 근무자 격려방문

  
2019-09-30 14:28:24

 

 


군산시의회(의장 김경구) 의장단은 30일 관내에서 실시되고 있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거점소독 초소를 방문해 근무자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위문품을 전달했다.

지난 파주 돼지농장에서 아프리카 돼 지열병(ASF)이 국내 최초로 발생한 이후 18일부터 28일까지 경기·인천지역에서 총 9건이 확진 판정됐으며, 전국적으로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활동을 벌이고 있다.

군산시 또한 유입방지를 위해 이동 경로에 대한 주의를 기울이며, 선제적 방역활동으로 차단방역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날 시의회 의장단은 농업기술센터 방역상황실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현황 및 방역대책 추진상황을 청취하고, 철저한 방역초소 운영과 자율적인 방역, 공무원과 축산농가의 긴밀한 협조를 통해 아프리카돼지열병이 유입되지 않도록 적극적인 노력을 당부했다.

이어 서수면 거점소독 초소를 방문해 주말에도 쉬지 못하고 불철주야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차단을 위해 수고하는 방역근무자들의 노고를 위로 격려하며 ASF 바이러스 차단을 위해 온 힘을 쏟아 줄 것을 거듭 당부했다.

김경구 의장은 “상황 종료시까지 백신과 치료제가 없는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단 한건도 발생하지 않도록 차단방역을 철저히 하여 ASF 바이러스 유입 차단에 최선을 다해달라”며 “근무자들의 숨은 노고는 농가에 든든한 버팀목이 된다”며 현장 방역 근무자들에게 감사의 뜻을 표했다.

/김철 기자(kc-4360@naver.com)
군산시민신문 (copyright)


 -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별명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인사말 ㅣ오시는 길 ㅣ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신문구독신청 ㅣ 광고문의  ㅣ 기사제보 ㅣ 독자기고 ㅣ 이메일자동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