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1.30(월) 360호

 

 

 

 

군산대 ‘제2회 군산 제조산업 스타트업 포럼’개최

  
2020-11-19 19:13:15

 

군산지역 기술창업 활성화와 양질의 일자리 창출 위해

 

군산국가산단과 새만금, 전기차 재용도 산업 중심지로 조성해야

군산대, 군산대학교(총장 곽병선), 군산대학교 링크플러스 사업단(단장 김영철), 군산시자동차부품협의회(회장 신현태), 군산시 청년뜰(센터장 안태욱)이 주관하고, 군산시(시장 강임준)에서 후원한 “제2회 군산 제조산업 스타트업 포럼”이 17일 군산 에이본 호텔 컨벤션홀에서 개최됐다. 



 
이달 5일 개최된 제1회 포럼에 이어 진행된 이 포럼에서는 미래 모빌리티 분야의 핵심인 전기자동차 배터리 재사용 및 관련 산업에 대한 고찰과 방향성 모색에 대한 논의가 이루어졌다.

자동차부품 제조기업 및 배터리 관련 창업을 희망하는 청년, 대학생들이 포럼에 다수 참석하여 큰 관심을 보였다.

김영철 군산대학교 산학협력단장은 환영사를 통해 ‘전기차 시장 활성화를 위한 군산시의 노력’을 강조하였고, 이어 한국전지연구조합 김유탁 수석연구원이 ‘전기차 배터리 재사용, 재제조기술 및 시장 전망’에 대해, ㈜성일하이텍 선우 정호 전무이사가 ‘사용 후 리튬이차전지 재활용 기술 및 항후 전망’을 주제로, 전기 자동차 시장현황 및 배터리 재활용 기술, 전망에 대해 발표했다.

배터리 산업은 미래 국가경쟁력을 좌우하는 반도체 다음의 미래 먹거리로 주목받고 있다. 새만금에는 세계 최대의 재생에너지 발전단지가 조성되고, 대규모 ESS 시설이 들어설 전망이다. 이러한 여건을 고려하여 참석자들은 군산국가산업단지와 새만금을 전기차 재용도(재사용, 재활용 등) 산업 중심지로 조성해야 한다고 의견을 모았다.

포럼에 참석한 주식회사 경일 김대섭 대표는 “전기차 배터리 시장 진입장벽은 여전히 높지만 스타트업 포럼 같은 자리가 많이 마련되어 논의가 활발하게 개진되고, 정부 부처 간 명확한 역할 분담이 이루어져서 사업 진출이 활성화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최연성 군산대학교 창업지원단장은 “기술창업 활성화와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군산대학교 창업지원단이 주축이 되어 유효성있는 논의의 자리를 꾸준히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 문윤규 기자(ygm2345@naver.com)
군산시민신문 (copyright)


 -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별명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인사말 ㅣ오시는 길 ㅣ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신문구독신청 ㅣ 광고문의  ㅣ 기사제보 ㅣ 독자기고 ㅣ 이메일자동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