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0.23(금) 351호

 

 

 

 

올 들어 첫 인구 증가세에 이어나갈 청사진 제시 척척!

  
2020-10-14 09:37:56

 

군산형 인구정책 TF팀 분야별 간담회 제안건, 연구원과의 소통

 

군산시가 다양한 인구유입 대책을 논의하며 2021년 인구정책에 대한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군산시는 지난 13일 군산형 인구정책 T/F팀 분야별 간담회에서 논의된 어려운 사업을 해결하기 위한 노력을 펼치고 있다고 밝혔다.

시는 군산형 인구정책 T/F팀 분야별에서 논의된 제안 사항(20건) 중 해당 부서에서 실행하기에 어려운 사업(5건)에 대해 해당 부서 계장과 중장기 종합발전 계획수립 용역사 등 10여명이 참석한 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는 용역 과업에 대한 실현 가능성 및 지역 특성에 맞는 다양한 의견을 들어 2021년도 인구정책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자 추진됐다.

시는 지난 2월 군산형 인구정책 T/F팀을 구성해, 지속적인 인구감소의 대책 마련을 위해 지난 4월부터 5월까지 6개 분야별 간담회를 총 17차례에 걸쳐 시행했다.

시는 올 들어 처음으로 4년 만에 인구 증가세를 보여 9월말 기준 인구는 26만 8025명으로 전달보다 43명이 늘었다. 특히 올해 들어서 월평균 260명이 줄어들어 인구의 반등없이 줄곧 내리막길을 걷고 있는 상황에서 폭은 적지만 첫 증가세에 큰 의미를 둘 수 있다. 이 기세로 이어나갈 청사진을 그리기 위해 연구원과의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회의에서 논의된 내용은 ➀‘시민배움 공동체 플랫폼 구축’을 위한 구체적 실행계획 및‘동네문화 카페’확장을 통한 교육의 일상화 ➁섬에서 한 달 살아보기 등 고군산군도 장기체류 방안 및 고군산군도에 어울리는 맞춤형 축제 개발 ③군산형 아동·청소년 연금 도입에 대한 보편적 사회수당 제시 ➃다목적복지회관 가족센터 건립에 따른 다문화 가족 지원 등 구체적인 프로그램 개발 ⑤전북대병원 개원 시 병상 확대를 통한 전문 간호사 등 인력 창출 최대화와 병원 인근 정주여건 개선 등에 대한 것들이다. 이번 회의에서 논의된 발전 방안에 힘입어 사업 시행 여부에 따라 군산시 인구 유입에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회의를 통해 군산시 정주여건의 장기적이고 발전적인 청사진을 그리는 기회가 되었길 바란다”며, “다섯 안건에 대한 지속적 모니터링을 통해 각 사업의 용역 결과가 내실있는 사업 제안이 될 수 있도록 만전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산시는 결혼·출산 및 공동육아 대한 시민들의 인식개선을 위해 지난달 21일부터 「2020 슬기로운 가족생활 사진전」을 공모하여 이달 23일까지 접수를 진행하는 등 9월 인구 증가세에 순풍을 탈 수 있도록 다채로운 사업들을 펼치고 있다.

/ 문윤규 기자(ygm2345@naver.com)
군산시민신문 (copyright)


 -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별명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인사말 ㅣ오시는 길 ㅣ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신문구독신청 ㅣ 광고문의  ㅣ 기사제보 ㅣ 독자기고 ㅣ 이메일자동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