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9.30(수) 351호

 

 

 

 

비안도 서쪽 수중암초 등댓불 밝혀진다!

  
2020-07-30 12:20:02

 

군산해수청, 비안도서방등표 설치…어민숙원사업 해소

 



군산지방해양수산청(청장 박정인)은 비안도 서쪽해상에 존재한 수중암초에 총 사업비 6억3천5백만원을 투입해 비안도서방등표를 설치 운영한다.

등표는 등대의 일종으로 암초나 수심이 낮은 곳에 설치해 주변의 선박에게 장애물 등을 알리기 위한 항로표지시설이다.

비안도서방등표가 설치된 수중암초는 간조시에 노출되고 만조시에 수중에 수몰되는 특성상 위치 확인이 어려워 선박사고에 노출돼 있어 비안도 어촌계 어민들의 숙원사업이었다.

비안도서방등표는 규모가 직경 5.5m, 높이 17m이고 주간에는 구조물의 색상으로 야간은 15초에 9번 점멸하는 백색 불빛으로 8해리(14㎞) 밖에서 수중암초의 위치를 확인할 수 있어 안전한 항해가 가능하다.

박정인 군산지방해양수산청장은 “안전한 해상교통 환경을 조성하고 해양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항행 위해요소에 항로표지시설을 지속적으로 확충해 어민들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 하겠다”고 말했다.

박정희 기자
군산시민신문 (copyright)


 -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별명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인사말 ㅣ오시는 길 ㅣ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신문구독신청 ㅣ 광고문의  ㅣ 기사제보 ㅣ 독자기고 ㅣ 이메일자동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