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07(화) 341호

 

 

 

 

도내 8개 해수욕장 오는 7월4일부터 순차적 개장

  
2020-06-29 14:32:17

 

7.4일 군산 선유도 해수욕장 시작

 

방문객, 철저한 개인 위생방역과 위생 절실

 


선유도 해수욕장


도내 3개 시․군 8개 해수욕장이 오는 7월 4일부터 순차적으로 개장한다

오는 7월 4일 군산 선유도 해수욕장을 시작으로 9일 고창 구시포, 동호 해수욕장, 11일 부안 변산, 격포, 고사포, 모항, 위도 해수욕장이 개장해 8.16일까지 운영될 계획이다.

올해는 코로나19 감염 및 확산이 우려됨에 따라 시·군별 해수욕장의 코로나19 방역관리자를 지정하고 현장대응반을 구성해 운영한다.

또한 전년 대비 5명 증원된 132명의 안전요원 및 방역요원 16명을 신규 배치하고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 거점시설 32개소를 운영하여 코로나19 예방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다중이용시설물(화장실, 샤워장 등) 및 장비 소독· 환기를 철저히 하고 소독제를 비치해 이용객이 사용할 수 있도록 유도할 계획이다.

또 해수욕장내 다수가 볼 수 있는 곳에 생활 속 거리두기 홍보 플래카드, 안내판 등을 설치하고 15분 간격으로 안내방송을 실시해 해수욕장 이용객에 생활 속 거리 두기에 대한 경각심을 줄 계획이다.

해수욕장 이용객이 지켜야 할 생활 속 거리두기 사항은 ▲호흡기 증상(기침, 인후염 등) 있거나 최근 14일 이내 해외여행을 한 경우 방문 자제▲마스크 착용 ▲사람 간 간격 2m(최소 1m 이상) 유지 ▲체액(침,콧물)배출 금지 ▲해수욕장내 음식물 섭취 최소화 하기 등이다.

아울러 도는 각 해수욕장을 관리하는 시·군의 방역 준비상황을 점검하고 대응방안을 위해 지난 26일 코로나 19 대비 해수욕장 실천방안 보고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고창은 드라이브 스루 방식을 이용해 방문객의 발열체크 및 마스크 착용여부를 확인했다.

 군산은 거리두기 실천을 유도하기 위해 실외 샤워시설을 설치하는 등 지자체 실정에 맞은 방안들을 내놓으며 도시와 멀리 떨어져 있어 안전요원 및 방역요원 확보가 어렵다는 의견을 피력했다.

최재용 도 농축수산식품국장은 “코로나19감염 확산방지를 위해 지자체 뿐 아니라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력이 필요하다”며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와 철저한 방역으로 피서객들이 안전하게 즐길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정희 기자
군산시민신문 (copyright)


 -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별명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인사말 ㅣ오시는 길 ㅣ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신문구독신청 ㅣ 광고문의  ㅣ 기사제보 ㅣ 독자기고 ㅣ 이메일자동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