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3.06(토) 375호

 

 

 

 

‘군산 주박장아찌 ’지역특화품목 선정

  
2020-11-30 10:50:09

 

주재료인 '울외' 군산이 전국 생산량의 70% 차지

 

녹색통곡물, 박대, 흰찰쌀보리에 이어 추가 지정

군산시는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농촌 융복합 사업 특화품목 후보군으로 ‘주박 장아찌 ’가 선정됐다고 30일 밝혔다.


‘농촌 융복합 사업 지역 특화품목 육성사업 후보군 선정 사업’ 은 지역단위 농촌 융복합산업화를 체계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주산지를 중심으로생산·가공·유통·관광이 종합적으로 연계된 지역 특화산업 후보군을 발굴해 지역 경제의 활력과 농가 소득 증대를 꾀하는 사업이다.

시는 녹색통곡물, 박대, 흰찰쌀보리에 이어 이번에 주박장아찌를 추가로 지정했다.

주박 장아찌의 주재료는 울외이며, 군산이 전국 생산량의 70%를 차지하고 있으며 문헌에 의하면 백제시대부터 제조해 즐겨먹는 식품이다. 시 성산지역이 그 전통을 이어오고 있어서 새로운 시장 트렌드에 맞는 지역특화품목으로 재정립할 필요성이 절실하게 요구된 상황이었다.


신동우 먹거리정책과장은 “군산시 주박장아찌가 지역 특화품목으로 지정된 만큼 우리시를 대표하는 농산물로 주박장아찌가 확고히 자리매김하도록 품질관리와 주박장아찌 관련 다양한 가공식품 개발 등 최선의 노력을 다 할 것이다” 고 전했다.

한편 군산지역 대표적인 향토식품인 ‘주박장아찌’는 발효식품으로 비타민과 미네랄, 식이섬유가 풍부하고 독특한 아삭함과 쫄깃함이 있어 꾸준히 즐겨 찾는 식품이다.

문윤규 기자(ygm2345@naver.com)
군산시민신문 (copyright)


 -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별명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인사말 ㅣ오시는 길 ㅣ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신문구독신청 ㅣ 광고문의  ㅣ 기사제보 ㅣ 독자기고 ㅣ 이메일자동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