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06.20(목) 297호

 

 

 

 

군산시, 전기차로 재도약 꿈꾸다!

  
2019-05-30 18:30:10

 

에디슨, 대창, 코스텍, 엠피에스코리아와 MOU

 

새만금산단에 970억원 투자, 330명 고용 창출


30일 군산시는 전북도,새만금개발청,한국농어촌공사,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등과 함께 전기차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군산시가 전북도, 새만금개발청, 한국농어촌공사,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및 4개의 전기차 관련 기업이 전기차 집적화를 통한 새만금산단 활성화와 고용 창출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30일 전북도청 지사 접견실에서 강임준 군산시장, 송하진 전라북도지사, 김현숙 새만금개발청장, 조석호 한국농어촌공사 새만금산업단지사업단장, 이상직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이사장과 전기차 관련 기업인 에디슨모터스(주), ㈜대창모터스  ㈜코스텍, ㈜엠피에스코리아의 대표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투자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을 통해 에디슨모터스(주) 등 전기차 관련 4개 기업은 새만금산업단지 378,000㎡ 부지에 총 970억원을 투자해 330여명의 고용 창출이 예상되고 있다.
군산시와 전북도, 새만금개발청은 관련 법령에 따라 행·재정적 지원을 적극 협조하기로 했다.

한국농어촌공사도 인프라 조성과 부지 공급을,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은 투자기업에 대한 기업진단, 정책자금 등 혁신성장지원을 약속했다.

시는 전기자동차 관련 제조기업인 에디슨모터스㈜ 등 4개 기업유치로 향후 군산시가 전기자동차 산업을 선점, 전북도내 상용차 산업과 연계한 미래 자동차 시대의 든든한 발판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이번 투자를 계기로 최근 어려워진 지역경제 상황을 극복하고 재도약을 마중물로 활용한다는 방침이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군산시는 4개 기업의 상생의 파트너로서 기업이 빠른 시일내에 정착하여 생산활동에 전념할 수 있도록 모든 행정적·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김철 기자(kc-4360@naver.com)
군산시민신문 (copyright)


 -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별명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인사말 ㅣ오시는 길 ㅣ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신문구독신청 ㅣ 광고문의  ㅣ 기사제보 ㅣ 독자기고 ㅣ 이메일자동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