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9.21(화) 389호

 

 

 

 

신영대 의원, 군산시 지능형교통체계 구축 국비 24억 확보

  
2021-09-13 16:33:31

 

국토부 지능형교통체계(ITS) 공모사업 선정... 2년간 총 40억원 투입

 

수송로·원도심 대학로 구간 교통정체 해소·안전한 교통서비스 제공 기대

군산시의 교통여건이 크게 개선될 전망이다.

더불어민주당 신영대 국회의원(군산시)은 군산시가 ‘한국판 뉴딜’의 일환인 국토부 지능형교통체계(ITS) 구축 공모사업에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지자체 지능형교통체계 국고보조사업은 도시부 도로의 교통과 안전 개선을 위해 지자체에 국비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이번 공모 선정에 군산시와 신영대 의원의 협력이 빛났다는 평가다.

그간 군산시는 도로폭이 협소한 구간이 많고 방사형 구조로 인해 차량들이 주요 내부도로를 통과할 수밖에 없어 출퇴근 시간대 지·정체 현상 등 혼잡 해소방안이 필요하다는 요구가 높았다.

이에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군산시는 2년간 국비 24억원을 포함, 총 40억원을 투입해 지능형교통체계(ITS) 구축 및 관리체계를 마련할 계획이다.

구체적으로 실시간 도로 영상분석 등을 통한 빅데이터 구축과 함께 스마트 신호체계와 긴급차량 우선신호 도입 확대 등을 통해 시민들에게 원활한 교통환경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택지 개발에 따라 차량 소통이 증가한 신도심 지역의 수송로와 원도심 지역 대학로 등에 대한 첨단교통신호 체계 도입과 효율적 운영을 통해 불필요한 신호 대기시간 감소, 교통체증 감소 등 차량 혼잡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신영대 의원은 “이번 지능형교통체계 공모사업 선정을 통해 시민들에게 안전하고 편리한 교통환경 서비스 제공이 기대된다”면서 “시민들의 안전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능형교통체계(ITS, Intelligent Transportation System)는 첨단교통기술로 교통정보를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과학화·자동화된 운영으로 교통 효율성·안전성을 향상시키는 사업이다.

박정희 기자
군산시민신문 (copyright)


 -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별명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인사말 ㅣ오시는 길 ㅣ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신문구독신청 ㅣ 광고문의  ㅣ 기사제보 ㅣ 독자기고 ㅣ 이메일자동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