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0.23(수) 312호

 

 

 

 

군산국가산단, 범죄예방 환경개선사업 대상지 선정

  
2019-06-27 18:27:57

 

김관영 국회의원 “산업단지 정주여건 개선에 큰 도움될 것”

 

김관영 국회의원

노후산단 경쟁력 강화 사업지역으로 선정된 군산 국가산단 인근에 정주여건 개선 사업까지 더해진다.

27일 김관영 국회의원이 법무부로부터 제출받은 2019년 범죄예방 환경개선사업 선정 결과에 따르면 군산국가산단 인근 지역(군산시 소룡동, 오식도동, 비응도동 일원)이 사업 대상 지역으로 선정됐다.

법무부의 범죄예방 환경개선 사업은 범죄예방 컨설팅과 주민 역량 강화 프로그램 운영의 두 가지 세부 사업으로 진행된다.

범죄예방 컨설팅 사업은 주민면담 및 자료수집, 범죄영향평가, 중장기 범죄예방 계획안 작성 등 이며, 주민역량 강화 프로그램은 지역별 기초법질서 확립운동, 각종 자치활동 및 마을 안전지도 제작 등의 사업으로 구성됐다.

이번 군산산단 인근 지역은 주거지역 공가비율이 76%에 달할 정도로 정주·유동인구가 감소했으며, 생활편의시설 및 공공시설등이 부족해 정주환경 개선이 시급한 지역이라는 것이 정부 당국의 판단이다.

법무부에 따르면 7월부터 곧바로 현황 파악 및 사업이 시행될 예정이다.

김 의원은 “급격한 인구감소로 산단 인근지역의 정주여건 개선 요구가 적잖았던 상황에 매우 반길만한 일”이라면서 “시민이 안전하고 편안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이번 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되고 아울러, 추가 사업 발굴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5월 말 정부는 군산국가산단을 포함한 전국 5개의 노후산업단지에 대한 향후 5년간 산업단지 재생을 통한 경쟁력 강화 사업 추진 계획을 밝힌 바 있으며, 이번 법무부의 범죄예방환경개선 사업은 이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된다.

/김철 기자(kc-4360@naver.com)
군산시민신문 (copyright)


 -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

 

     

별명  비밀번호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스팸방지코드를 입력하시면 결과를 표시합니다.
 

 

 

 

 

 

인사말 ㅣ오시는 길 ㅣ개인정보취급방침 ㅣ 신문구독신청 ㅣ 광고문의  ㅣ 기사제보 ㅣ 독자기고 ㅣ 이메일자동수집거부